2020-02-04 14:30  |  아트&아티스트

갤러리쿱, 고양이 시리즈로 유명한 아티스트 구채연 개인전 '꿈꾸는 대로'

구채연 개인전 '꿈꾸는 대로(come true like a dream)'
갤러리쿱 | 01. 31 ~ 02. 12

[아시아아츠 = 김창만 기자]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구채연, 사랑 is, 90.9 x 72cm, oil on canvas / 사진=Courtesy of artist & 갤러리쿱

우리 함께, 별이 빛나는 밤, 행복이 오는 소리...


아티스트 구채연(b.1974)의 작품 제목만 보아도 절로 미소가 피어난다. 알록달록 다양한 색의 그림은 어린아이가 그린 따뜻한 세상 같다. “무엇을 그렸니?”라고 물어보면, 그냥 “엄마요. 집, 나무, 꽃!”이라고 대답한다. 지금 내가 그리고 싶은 것, 나에게 소중한 것, 행복한 기분을 그리는 것이다.

구채연 작가의 작품이 그렇다. 어떤 뚜렷한 주제를 그리는 것이 아니라, 일상, 지극히 사적이라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소소한 이야기를 그린다. 남편과 두 딸, 두 마리의 고양이와 함께하는 집엔 행복의 꽃이 피어난다. 따뜻한 온기는 캔버스를 넘어 그림이 있는 공간을 가득 채운다. 우리 주변에서 살아가는 사람들 또는 제 자신의 모습을 고양이로 의인화하여 걱정 많은 현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희망이라는 위로를 건넨다.

삶 속 ‘쉼’과 ‘행복’ 그리고 ‘소통’의 중요성을 유럽식 화풍에 한국적인 선과 면면들로 표현해오며 ‘사랑과 행복과 위로의 작가’로 불리는 구상미술 아티스트 구채연 작가가 서울 서초구 갤러리쿱에서 31일부터 2월 12일까지 ‘꿈꾸는 대로’라는 주제로 개인 초대전을 진행 중이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갤러리쿱, 아티스트 구채연 개인전 '꿈꾸는 대로' / 사진=갤러리쿱

이번 개인전에서 작가는 현대인들을 의인화한 고양이와 집, 하늘, 바다, 나무, 꽃, 찻잔 등 우리가 흔히 주변에서 볼 수 있는 소재들을 어렵지 않은 구상 공간에 더해 ‘꿈꾸는 대로’라는 전시 주제를 담아냈다.

아티스트 구채연의 작품에서 '희로애락'을 은유적으로 품어내며 등장하는 따스하고 우회적인 고양이는 우리네 현대인들의 삶을 표현한 매개체로 ‘희망’과 ’여유’, ‘위로’를 관객들에게 전한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구채연, come true like a dream, 132 x 83cm, mixed media on canvas / 사진=Courtesy of artist & 갤러리쿱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구채연, 행복이 오는 소리, 35 x 46cm, mixed media on canvas / 사진=Courtesy of artist & 갤러리쿱
center
구채연, 우리 함께1, 30 x 44cm, mixed media on canvas / 사진=Courtesy of artist & 갤러리쿱
center
구채연, 어느 봄, 17.8 x 25cm, mixed media on canvas / 사진=Courtesy of artist & 갤러리쿱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구채연, 인생은 안단테, 27.3 x 27cm, mixed media on canvas / 사진=Courtesy of artist & 갤러리쿱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구채연, 별밤 우리, 40.9 x 27cm, mixed media on canvas / 사진=Courtesy of artist & 갤러리쿱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구채연, memories, 61 x 64cm, mixed media on canvas / 사진=Courtesy of artist & 갤러리쿱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구채연, sunday, 20 x 22cm, mixed media on canvas / 사진=Courtesy of artist & 갤러리쿱
center
구채연, 어느 봄, 17.8 x 25cm, mixed media on canvas / 사진=Courtesy of artist & 갤러리쿱

이번 전시에는 전시 주제작인 ‘come true like a dream 2020’를 비롯해 ’행복이 오는소리’, ‘우리함께’, ‘어느 봄’, ‘인생은 안단테’, ‘별밤 우리’, ‘memories’, ‘sunday’ 등 그의 미공개 신작 27점이 스포트라이트를 받는다.

구채연개인전 프리뷰 현장 / 갤러리 쿱 SNS

작가는 작업노트를 통해 “따뜻한 온기 에너지를 캔버스와 그림, 공간에 더하려고 했다”며 “각자의 삶의 배경, 경험에 따라 보고 느끼고 해석의 차이가 있겠지만 그림으로 인해 누군가에게 잠시 웃을 수 있는 여유와 마음 한 켠이 따뜻한 온기로 채워지길 희망한다”, “현대인들의 보통의 날들, 또 우리들의 미래에 다가올 행복을 다루며 고양이라는 매개체를 의인화하여 다소 불안정하고 걱정 많은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네 삶에 작은 행복을 느껴보라고 이야기하고자 했다”며 전시소감을 전했다.

아티스트 구채연 Instagram

구상미술 아티스트 구채연(b.1974)은 대구예술대학교 서양학과, 계명대학교 대학원 회화과를 나와 지난 1998년부터 활동했으며 2000년에 대구구상작가회에 들어갔다. 이후 ‘아시아 대표 100인전·서울시립미술관’, 서울 관훈갤러리 개인전, ‘인간의 숲-회화의 숲·광주 비엔날레 특별전’, 서울시립미술관 대한민국 비엔날레展, 금보성아트센터 구채연展, 라플란드 구채연초대展, 현대백화점 갤러리H 구채연展, 나우리아트갤러리 구채연展 등 개인전을 포함한 다양한 전시를 이어오며 그녀만의 독특한 구상 화풍으로 미술 애호가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2018년 12월엔 폭스바겐코리아의 ‘아트&라이프’ 스타일 하우스 ‘디 아테온’(The Art:eon)에서 중국 상해 아트페어에서 이목을 끈 ‘꽃보다 나비’와 ‘굿모닝’이 컬래버레이션 전시를 이어 ‘아테온’ 모델의 국제 캠페인 주인공이자 사진작가인 피트 에커트 작품들과 별도 공간에서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해외에선 런던, 뉴욕 등에 이어 글로벌 ‘아트’ 무대로 성장한 ‘아시아컨텐포러리 아트쇼 2018 홍콩(Asia Contemporary Art Show HONG KONG 2018)’ 등에 작품들을 선보여 현대인들의 삶 속 ‘희로애락’을 스토리를 더해 담아냈다는 평가를 받아왔다.

이에 대해 현재 글로벌 공공 현대미술 전시 프로젝트 '커넥트, BTS(CONNECT, BTS)'의 총괄 아트디렉터와 제57회 베니스비엔날레 한국관 예술감독 이대형 아트디렉터는 “구채연 작가 구상화풍은 매우 독특하다. 유럽 스타일에 한국적 스토리가 담겨져 있다”며 “유니크하면서 매우 창의적이고 그러면서 대중적인 흡입력을 지닌 스토리와 색채가 담겨져 있다”라고 평했다.

이번 전시를 하는 갤러리쿱은 지난 2015년 개관해 미술 애호가들과 대중들로부터 주목 받아왔다. 전시 시간은 휴관없이 매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7시까지며 이번 고양이 구상 시리즈로 유명한 아티스트 구채연의 개인전 '꿈꾸는 대로' 展은 2월 12일까지다.

김창만 기자 chang@asiaarts.net
Asia Arts가 제공하는 뉴스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저작권자 ©아시아아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sia Arts Focus

Asia Arts TV

인터넷신문위원회

Asia Arts TV

인기 뉴스

Editor’s Pick

뷰티&패션

Art & Artist

라이프

생활경제 | 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