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12 17:10  |  지자체

'2020 전국 공·사립·대학박물관 소장유물 DB화 사업' 20개 박물관 선정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창녕박물관 전경/사진출처=창녕군청
[아시아아츠 박정배 기자]


창녕군에 따르면 한국박물관협회에서 추진하는 '2020 전국 공·사립·대학박물관 소장유물 DB화 지원사업'에 전국적으로 20개 박물관이 선정되었는데 그중에 창녕박물관도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박물관협회 주관으로 전국 공·사립·대학 800여 박물관이 소장한 1천200만점의 소장유물에 대해 관리체계를 표준화해 국가 차원에서 통합 관리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창녕박물관은 소장유물의 체계적인 관리와 DB 구축을 통한 대국민 공개서비스에 사전 대비하기 위해 DB화 사업에 공모해 지난 2015년부터 올해까지 6년 연속으로 지원대상에 선정됐다.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2019 전국 공·사립·대학박물관 소장품 DB화 사업 촬영인력 직무교육/사진출처==한국박물관협회 홈페이지

올해 지원대상은 창녕박물관을 비롯한 전국 19개 박물관으로 군은 소장유물 등록 인력 2명에 대한 10개월간의 인건비와 유물 촬영 인력 1명을 지원받게 된다.

2015년부터 선정된 유물 DB화 사업을 통해 올해까지 지원받게 될 국비는 총 1억1천여만원으로 유물 DB 구축에 따른 인력과 예산을 지원받으므로 군비를 크게 절감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박물관 관계자는 "올해 국가귀속유물 1천여점을 추가로 등록해 매년 증가하는 소장유물의 관리에 전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pjb@asiaarts.co.kr
Asia Arts가 제공하는 뉴스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저작권자 ©아시아아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sia Arts Focus

Asia Arts TV

인터넷신문위원회

Asia Arts TV

인기 뉴스

Editor’s Pick

뷰티&패션

Art & Artist

라이프

생활경제 | 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