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7 18:30  |  아시아

[중국 전통 예술] ‘화병(画屏)’展, 병풍을 통해 느끼는 중국 전통 예술

중국 쑤저우(苏州)박물관 병풍 예술 전시 ‘화병(画屏)’展

center
쑤저우박물관 '화병' 전시 포스터 / 사진= 쑤저우박물관
[아시아아츠 = 장유지아 기자]
중국 쑤저우(苏州)성 쑤저우 시에 위치한 쑤저우박물관은 지난 6일부터 ‘화병(画屏)’을 주제로 중국 전통 병풍 예술 전시가 8일부터 12월 6일까지 진행된다.

이번 전시는 쑤저우박물관과 고궁박물관(故宫博物馆), 상하이(上海)박물관, 쓰촨(四川)박물관, 난징(南京)박물관, 허베이(河北)박물관, 저장성(浙江省)박물관 등 비롯해 수많은 박물관의 협력으로 열린 전시며, 고전 병풍, 병풍에 그려진 그림과 관련 역사 문헌 등을 선보인다.
center
Red Lacquered Surrounding Screen, Length 247cm, Width 192cm, Thickness 19cm, Collected by the Palace Museum / 사진= 쑤저우박물관
center
Lacquered Screen with Cloud and Dragon Motif Western Han Dynasty, Height 62cm, Width 58cm, Cave No.1 of Mawangdui Han Dynasty Tomb, Changsha Province, Collected by Hunan Museum / 사진=쑤저우박물관
center
Bamboo and Flower Motif Double-sided Plug-in Screen with Black Lacquer Side Base, Length 25cm, Width 21cm, Thickness 10cm, Collected by the Palace Museum / 사진=쑤저우박물관
center
Bamboo and Flower Motif Double-sided Plug-in Screen with Black Lacquer Side Base, Length 25cm, Width 21cm, Thickness 10cm, Collected by the Palace Museum / 사진=쑤저우박물관
‘화병’이란 그림이 있는 병풍을 지칭한다. 중국 전통 미술에서 독특한 ‘삼위일체(三位一体)'의 신분을 지닌 화병은 회화의 매개체일 뿐 아니라 감상할 수 있는 다양한 재료로 만든 실제 예술품이자 실내와 실외 공간을 나눠 주는 데에 쓰는 인테리어 소품이다. 이런 특성으로 인해 병풍은 전통 미술에서 의미 심장한 역할을 하게 되고 그림, 공간 그리고 물건을 포함해서 시각 예술 중의 세 가지 기본 요소를 한 자리에 종합시킨다.
center
Colored Painting of Dancers Tang Dynasty,Scroll, ink and color on silk,Length 47cm,Width39.5cm,Collected by Xinjiang Uighur Autonomous Region Museum / 사진= 쑤저우박물관
center
Table Sandalwood Frame Screen inlaid with Porcelain Decoration, Qing Dynasty, Length 22.5cm, Width 14.3cm, Height 36cm, Collected by Chengde Summer Resort Museum / 사진=쑤저우박물관
center
Hanging Scroll Painting of a Lady Enjoying Life, Ink and Color on Silk, Length 184cm,Width 98cm, Collected by the Palace Museum / 사진=쑤저우박물관
또 이런 요인 때문에 오늘날에 실용성이 떨어진 병풍은 사람들의 일상에서 벗어나 있지만, 중국 예술 유전자의 일부로 중국 전통 예술의 '기호'가 되었다. 병풍의 생명력은 일시적이 아니라 천년 전부터 중국 문화의 저력과 중국 예술가들의 잠재의식 속에 담겨 왔다.


화병’전시의 계획자 우홍(巫鸿)는 "이번 전시를 통해 공중들에게는 중국 전통 문화와 예술에 대해 더 깊은 이해를 도와주고 예술가들에게는 예술 융합에 대해 새로운 영감을 주는 데에 기여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전시는 12월 6일까지다.

장유지아 기자 zhang@asiaarts.net
Asia Arts가 제공하는 뉴스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저작권자 ©아시아아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sia Arts TV

인터넷신문위원회

Asia Arts TV

인기 뉴스

Editor’s Pick

뷰티&패션

Art & Artist

라이프

생활경제 | 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