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5 11:02  |  회고

'한국 미술잡지의 역사전' 연계 강연, 김달진 박물관장 토크쇼

김달진 박물관장 토크쇼 '서울아트가이드 창간과 운영'
김달진미술자료박물관 | 11월25일 오후 6시

center
김달진 미술자료박물관장 겸 서울아트가이드 편집인 김달진 / 사진=김달진 미술자료박물관
[아시아아츠 = 김창만 기자]
지난 14일부터 전시 중인 1910년대부터 현재까지 100여 년 동안 창간된 한국의 미술잡지를 통해 한국 미술의 어제와 오늘을 조망하는 '미술을 읽다 – 한국 미술잡지의 역사전'과 연계하여 김달진미술자료박물관에서는 미술잡지를 다양한 관점에서 조명하는 강연 총 4회 중 세 번째 강연이 진행된다.

세 번째 강연은 한국 미술사료를 위해 평생을 발로 뛰며 미술 자료를 수집해온 김달진 미술자료박물관장 겸 서울아트가이드 편집인 김달진이 '서울아트가이드 창간과 운영'이란 주제로 11월25일 오후 6시부터 토크쇼를 갖는다.

center
김달진 미술자료박물관장 /미술세계 2002.1월 / 사진제공=김달진 미술자료박물관
center
김달진 미술자료박물관장 / 중앙일보 2002.2.6 / 사진제공=김달진 미술자료박물관
center
김달진 미술자료박물관장 / 한겨레 2002.1.3 / 사진제공=김달진 미술자료박물관

주요 내용은 지난 2002년 창간한 미술잡지 서울아트가이드의 2004년 7월호에 실었던 독립큐레이터이자 미술평론가인 장동광씨의 살바도르 달리의 석판화 연작을 둘러싼 원화와 복사물 논쟁으로 법적 다툼으로 확대되어 곤혹을 치른 사건, 2012년 1월호 '2000년 이후 한국미술 현장 진단'에서 53명의 전문가들의 설문을 통해 발표해 화제를 모았던 이슈 등과 주요 기획 연재물에 얽힌 에피소드 등을 이야기한다.


center
'미술을 읽다 – 한국 미술잡지의 역사' / 사진=김달진 미술자료박물관

'한국 미술잡지의 역사전' 연계 강연은 11월14일 아트인컬쳐 20년 한국미술 20년 (김복기 아트인컬처 대표), 11월21일 국내 미술잡지의 흐름과 양상 (김찬동 수원시립미술관장), 11월25일 서울아트가이드 창간과 운영 (김달진 김달진미술자료박물관장), 11월27일 매체와 소통에 대한 미학적 고찰 (임성훈 성신여대 교수) 순서로 진행중이다.

한편 미술잡지를 통해 한국 미술의 100년사를 알 수 있는 '미술을 읽다 – 한국 미술잡지의 역사'전은 김달진 미술자료박물관에서 내년 3월 7일까지 전시된다.

김창만 기자 chang@asiaarts.net
Asia Arts가 제공하는 뉴스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저작권자 ©아시아아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sia Arts TV

인터넷신문위원회

Asia Arts TV

인기 뉴스

Editor’s Pick

뷰티&패션

Art & Artist

라이프

생활경제 | 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