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8 16:50  |  시사

국내 2018년 R&D 투자 총 85.7조원, GDP 대비 연구개발비 비중 세계 1위 수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18년 연구개발활동조사’ 결과보고
기업의 적극적인 R&D 투자가 총 연구개발비 규모 상승을 견인
국내에서 수행한 정부·공공, 민간분야의 연구개발 활동 조사

[아시아아츠 = 박용호 기자]
2018년 국내에서 정부와 민간을 합쳐 총 85조7287억원의 연구개발(R&D) 투자가 이뤄져 국내총생산(GDP) 대비 연구개발비 비중은 4.81%로 세계 1위 수준을 기록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해 국내에서 수행한 정부·공공, 민간 분야의 R&D 활동을 조사한 '2018년 연구개발활동조사' 결과를 18일 제16회 국가과학기술심의회 운영위원회에 보고했다고 밝혔다.

연구개발활동조사는 과학기술기본법에 따라 매년 시행하고 있는 과학기술 통계조사로, 20118년 기준 국내 61,275개 기관(공공연구기관, 대학, 기업 등)을 대상으로 연구개발비, 연구개발인력 현황 등을 OECD 가이드라인(프라스카티 매뉴얼)에 따라 조사·분석하고 그 결과를 관련 정책에 활용해 오고 있다.

center
우리나라 총 연구개발비 및 GDP 대비 연구개발비 비중 추이 / 사진=과기정통부
center
주요국 총 연구개발비 및 GDP 대비 연구개발비 비중 비교 / 사진=과기정통부

조사 결과 지난해 국내 총 연구개발비는 전년 대비 8.8% 증가한 85조7287억원(779억달러)으로 이는 OECD 국가 중 5위 수준으로 집계됐다. GDP 대비 연구개발비 비중은 전년 대비 0.26%포인트(p) 증가한 4.81%로 세계 1위 수준으로 조사됐다. 단, 한국을 제외한 OECD 국가 통계는 2017년 기준으로 비교해 향후 해외 국가별 2018년 통계 발표에 따라 정확한 순위는 달라질 수 있다.

분야별 연구개발비는 정부·공공 18조3630억원(21.4%), 민간 65조7028억원(76.6%), 외국 1조6629억원(1.9%)으로 민간 비중이 높은 구조를 유지했다. 지난해 민간재원은 전년대비 9.4% 증가한 65조7028억원으로 전체 연구개발비 증가에 가장 많은 영향을 준 것으로 확인되고 타 OECD 국가비교 시에도 민간재원 연구개발비 비중은 76.6%로 일본(2017년 기준 78.3% ,중국 76.5%, 독일 66.2%, 미국 63.6%, 영국 51.8%)을 제외한 주요국들보다 상당히 높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연구개발비 사용주체별로는 기업체 68조8344억원(80.3%), 공공연구기관 9조8439억원(11.5%), 대학 7조504억원(8.2%)으로 기업체가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기업체 연구개발비가 전체 대비 80% 이상의 비중을 차지한 건 집계 이후 처음이다. 기업 유형별로는 대기업이 43조8236억원(63.7%) 비중은 가장 높았으나 증가율에선 벤처기업이 18.6%로 가장 가파른 상승세를 나타냈다.

산업별로는 제조업 연구개발비가 61조 1,572억원(88.8%), 서비스업은 전년대비 1조 141억원(19.4%) 증가한 6조 2,349억원(9.1%)으로, 서비스업의 증가율이 크게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개발 단계별로는 기초연구 12조1805억원(14.2%), 응용연구 18조8247억원(22.0%), 개발연구 54조7235억원(63.8%) 등으로 개발연구 비중이 가장 높았다.

2018년 총 연구원 수는 전년 대비 6.5% 증가한 51만4170명으로 집계됐으며, 이 중 상근상당 연구원 수는 6.6% 증가한 40만8370명으로 세계 6위 수준을 기록했다. 경제활동인구 1000명 당 연구원 수는 14.7명, 인구 1000명 당 연구원 수는 7.9명으로 미국, 일본, 독일 등 주요국들보다도 높게 나타났다.

우리나라 연구원 1인당 사용한 연구개발비(FTE 기준)는 전년대비 427만원(2.1%) 증가한 2억 993만원이며, 미화로 환산 시, 연구원 1인당 연구개발비는 190,748달러로 중국(149,671달러)과 영국(151,512달러)를 제외한 주요 선진국에 비해서는 낮은 편으로 조사되었다.

여성 연구원은 전년대비 7,686명(7.9%) 증가한 104,728명(20.4%)으로, 최근 10년간 여성연구원 비중이 지속적으로 증가 중이나, 일본을 제외한 영국, 독일, 프랑스 등 주요 선진국들에 비해 낮은 수준이다

center
주요국 전체 산업대비 하이테크산업 비중 변화(’09년~‘18년) / OECD에서는 R&D 집약적 산업을 「하이테크 산업」으로 정의하여 각 국가의 R&D 투자액을 통계로 제공함 / 하이테크 산업: ①제약산업, ②컴퓨터・전자・광학산업, ③항공우주산업 / 사진=과기정통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해당 조사결과를 내년 1월 중으로 보고서로 발간해 연구기관 및 연구자는 물론 일반 국민들도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국가과학기술지식정보서비스(NTIS), 국가통계포털(KOSIS) 등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고 OECD에도 송부하여 국가 간 비교자료로 활용되도록 할 계획이다

박용호 기자 parkhy@asiaarts.net
Asia Arts가 제공하는 뉴스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저작권자 ©아시아아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sia Arts TV

인터넷신문위원회

Asia Arts TV

인기 뉴스

Editor’s Pick

뷰티&패션

Art & Artist

라이프

생활경제 | 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