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24 15:05  |  정부

바다 위 신비의 길, 2020년 바다갈라짐 안내길잡이 ‘바다 위를 걷다’ 발간·배포

center
2020년 바다갈라짐 안내길잡이. 사진=해양수산부
[아시아아츠 = 김희동기자]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은 국민의 안전한 해양활동 지원을 위해 2020년 바다갈라짐 안내길잡이 ‘바다 위를 걷다’ 책자를 발간해 무료 배포한다고 24일 밝혔다.

바다갈라짐이란 주변보다 수심이 얕은 지형이 저조시 해수면 위로 드러나 육지와 섬 또는 섬과 섬 사이가 갈라지는 현상이다. 일반적으로 서·남해안 지역과 같이 조차가 큰 곳에서 발생한다.

2020년 바다갈라짐 예보지역은 인천 실미도, 선재도, 소야도, 경기 제부도, 충남 웅도, 무창포, 전북 하섬, 전남 화도, 진도, 대섬, 우도, 제주 서건도, 경남 소매물도, 동섬 등 총 14개이며 예보정보는 홈페이지, ARS, 안내책자를 통해 서비스할 예정이다.

이러한 예보정보를 바탕으로 충남 보령시 무창포에서는 8~9월, 전남 진도의 경우 3~4월 중에 바다갈라짐 축제를 개최하여 국내외 많은 관광객들을 유치하고 있다.

바다갈라짐 안내책자는 지역별 예보시간뿐만 아니라 주변 교통과 관광 정보를 포함하고 있어 국민들에게 다양한 해양에 관한 관광정보를 제공한다. 또한, 오는 26일부터 31일까지 국립해양조사원 블로그에서 접수를 받아 2020년 바다갈라짐 안내책자를 250부 한정 선착순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홍래형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장은 “국민들이 바다갈라짐 명소에서 다양한 체험과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바다갈라짐 예보정보를 제공해 안전한 해양활동을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김희동 기자 hdong@asiaarts.net
Asia Arts가 제공하는 뉴스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저작권자 ©아시아아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sia Arts TV

인터넷신문위원회

Asia Arts TV

인기 뉴스

Editor’s Pick

뷰티&패션

Art & Artist

라이프

생활경제 | 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