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3 17:18  |  정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환경기업에 2천 723억 원 융자 지원... 규모성장 주도

center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아시아아츠 = 노현지 기자]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국내 환경산업 경쟁력 강화와 중소 환경기업 규모의 성장을 위해 올해 총 2천 723억 원 규모의 환경정책자금 융자를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에 따르면, 재활용산업육성자금 1천 634억 원, 환경개선자금 620억 원, 환경산업육성자금 455억 원, 천연가스공급시설설치자금 14억 원이다. 따라, 1분기 융자신청 접수는 오는 20일부터 시작되며 1분기 대출 금리로 연 1.41%가 적용된다.

이번 환경정책자금은 지난해보다 315억 원 증가한 역대 최대 규모로, 올해는 지원 규모와 대상을 확대해 폐기물처리 대응 및 영세기업 등 사회현안 중심의 지원을 추진한다. 또, 환경산업육성자금과 재활용산업육성자금에 편성된 운전자금은 기업당 지원 한도액이 지난해 5억 원에서 올해 10억 원으로 증가했다.


특히, 재활용산업육성자금은 전년 대비 350억 원이 증액되며, 이 중 200억 원은 지난 폐기물 수거처리 거부와 같은 사회 현안 발생 시 폐기물처리업체에 폐기물 초과 수거․비축․보관에 필요한 융자금 지원 목적의 ‘시장안정화자금’으로 신설 운영된다. 재활용산업육성자금의 시설자금은 지원 한도액이 기존 기업당 25억 원에서 50억 원으로, 대상은 중소 재활용기업에서 중견 재활용기업까지 확대된다.

또한, 자금 사정에 어려움을 겪는 영세 재활용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200억 원 규모의 ‘긴급경영안정자금’은 기존의 분기 접수에서 수시 접수로 바꿔 적시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노현지 기자 reporter@asiaarts.co.kr
Asia Arts가 제공하는 뉴스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저작권자 ©아시아아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sia Arts Focus

Asia Arts TV

인터넷신문위원회

Asia Arts TV

인기 뉴스

Editor’s Pick

뷰티&패션

Art & Artist

라이프

생활경제 | 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