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1 12:08  |  문화예술

창덕궁관리소 모내기 행사 코로나19로 축소 개최

center
2019년 행사 현장 – 모내기/사진=문화재청
[아시아아츠 박정배 기자]
문화재청 창덕궁관리소는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과 함께 오는 25일 오전 11시, 창덕궁 옥류천 청의정(淸漪亭)에서 모내기 행사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매년 창덕궁의 모내기 행사는 종로구 주민들과 일반 관람객, 외국인 관람객과 함께 모내기 체험을 비롯한 풍물놀이와 떡메치기, 쌀로 만든 음식 시식회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있는 창덕궁의 대표적인 전통문화 행사로 자리매김해왔다.

center
2019년 행사 현장 – 벼 베기/사진=문화재청
그러나 올해는 코로나19의 조기 종식을 위한 사회적인 노력에 동참하는 의미로 문화재청과 농촌진흥청 관계자만 모여 행사를 창덕궁 휴궁일(월요일)에 간소하게 진행할 계획이다.

창덕궁 모내기 행사는 옛 임금이 그 해 풍년을 기원하고 백성에게 농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궁궐 주변에 경작지를 조성하여 직접 농사를 실천했던 친경례(親耕禮)의 의미를 되살린 행사다.

또한, 가을에는 봄에 심은 벼를 수확하고 그 볏짚으로 청의정 지붕을 엮는 벼 베기 행사가 진행된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다가오는 가을 행사에는 코로나19를 성공적으로 극복하고 많은 주민과 관람객이 함께 참여하여 노동과 놀이가 어우러지는 즐겁고 유익한 행사를 개최할 수 있기를 간절히 기원한다고 전했다.

pjb@asiaarts.co.kr
Asia Arts가 제공하는 뉴스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저작권자 ©아시아아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sia Arts TV

인터넷신문위원회

Asia Arts TV

인기 뉴스

Editor’s Pick

뷰티&패션

Art & Artist

라이프

생활경제 | 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