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10 14:13  |  정부

의료 현장에 미술품 대여·전시를 진행할 민간단체 공모

코로나19 극복에 헌신하는 의료인에게 미술치유와 휴식제공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지난달 12일 서울 중랑구 서울의료원 입구에 마련된 호흡기안심진료소에서 의료진들이 코로나19 대응에 헌신하는 의료진 응원·격려를 위한 '덕분에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사진=뉴스1
[아시아아츠 박정배 기자]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의료인들의 지친 마음을 치유하고 그들에게 휴식을 제공하기 위해 의료 현장에 미술품 전시를 지원한다.

이를 위해 문화체육관광부는 예술경영지원센터와 함께 시범적으로 미술품을 대여해주거나 전시를 진행할 미술 분야 민간단체를 6월 10일(수)부터 7월 1일(수)까지 공모한다.

‘코로나19 관련 의료시설 대상 미술품 대여·전시 특별지원’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술 전시기관과 화랑, 작가들에게도 새로운 홍보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공모에 참여할 민간단체는 ‘미술공유서비스’(www.k-artsharing.kr)에 반드시 가입해야 하며, 500병상 이상의 국민안심병원과 대여·전시 개최 협의를 완료해야 한다. 전시 내용은 ‘미술공유서비스’에 등록된 신진 작가의 작품으로 구성해 작품 홍보 등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선정된 민간단체는 개별 대여·전시당 최대 지원금 500만 원을 받을 수 있으며, 대여·전시는 올해 말까지 진행된다.

공모 신청은 국가보조금통합관리시스템 ‘이(e)-나라도움(www.gosims.gr.kr)’에서 접수한다. 이번 공모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신청방법은 (재)예술경영지원센터 누리집(www.gokams.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관계자는 “이번 공모가 의료인은 물론 침체된 미술 시장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많은 미술단체들이 참여해 주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pjb@asiaarts.co.kr
Asia Arts가 제공하는 뉴스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저작권자 ©아시아아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sia Arts Focus

Asia Arts TV

인터넷신문위원회

Asia Arts TV

인기 뉴스

Editor’s Pick

뷰티&패션

Art & Artist

라이프

생활경제 | 산업